롯데 연승시작

한화는 5회말 추격을 시작했다. 선두 타자 이원석이 볼넷 출루하며 만들어진 1사 1루에서 유장혁이 좌측 선상 2루타를 쳤고, 이원석까지 홈까지 밟았다. 이어진 1사 2루에선 최윤석이 중전 적시타를 터뜨리며 11-2가 됐다. 롯데는 6회말부터 박시영, 홍성민, 정성종 등 불펜 투수들을 마운드에 올렸다. 6, 7회를 각각 삼자 범퇴로 물러난 한화는 8회말 2사 3루에서 노시환의 적시타로 1점을 뽑아냈다. 하지만 이어진 […]

민병헌 6타점+레일리 3승’

선취점은 원정팀 롯데가 가져갔다. 3회초 김동한의 중전 안타, 신본기의 몸에 맞는 공으로 만들어진 1사 1, 2루에서 민병헌이 김민우와의 풀카운트 승부 끝에 118㎞ 커브를 받아쳐 좌측 담장을 훌쩍 넘기는 115m 짜리 아치를 그려 롯데가 3-0으로 앞서갔다. 한화는 3회말 2사 1, 2루에서 김민하가 삼진으로 물러나면서 추격에 실패했다. 롯데의 방망이는 멈추질 않았다. 4회초 빅이닝을 만들면서 일찌감치 승기를 잡았다. […]

■부족한 아포짓 스파이커 실험

다음 주 충남 보령에서 열리는 5주차 대회에서 대표팀은 4주차와 동일한 로스터로 경기에 임한다. 1승 11패라는 처참한 성적에 다음 대표팀 일정을 대비할 뚜렷한 성과도 보이지 않는 상황에서, 선수 교체 없이 국내 경기를 치르는 대표팀에 대한 팬들의 원성은 높다.  실제 국내 선수 자원이 부족하다는 점을 감안해야 하고 올림픽 예선을 중심으로 경기 운영을 한다고 밝혔으나, 감독이 이번 대회 […]

브라질, 접전 끝 이란 꺾고 4연승

일본 도쿄에서는 3연승을 달리던 두 팀, 브라질과 이란이 만났다. 무패를 달리던 두 팀의 맞대결에서는 브라질이 3-2로 승리했다. 리카르도 루카렐리가 20점을 올렸고 요안디 리알이 16점을 보탰다. 이란은 세예드 무사비(19점) 포함 다섯 명이 두 자릿수 득점을 올리며 분전했지만 패했다.  같은 곳에서 열린 일본과 아르헤티나 경기에서는 홈팀 일본이 3-0으로 승리했다. 일본은 특유의 탄탄한 수비가 빛을 발했고 블로킹(8-4)과 서브(7-3)에서도 […]

역시 양현종

개막 후 4월말까지 장타가 실종되며 ‘에이징 커브’라는 우려를 샀던 이대호가 5월 들어 본격적으로 대포 가동에 나섰다. 투타 엇박자로 부진했던 소속팀 롯데가 결국 시즌 최하위까지 추락하고 말았지만 ‘회장님’ 이대호는 타선에서 고군분투했다. 지난 5월 이대호는 27경기에 나서 타율 0.383 OPS 1.118 7홈런 31타점으로 맹활약했다. 3~4월 30경기 타율 0.279 OPS 0.737 2홈런에 그쳤던 것과는 상반된 모습이다. 올 시즌 이대호는 타울 0.330 OPS 0.923 WAR(대체선수대비 승리기여도/케이비리포트 기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