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EFA, 망신스럽다”

2018-19 시즌 UEFA 유로파리그 결승전은 다른 어떤 때보다 흥행할 수 있는 요소를 모두 갖췄다.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의 명문팀이자 런던 연고의 라이벌인 아스널과 첼시가 맞붙기 때문이다. 전 세계적으로 팬덤이 두텁기로 유명한 두 팀이 우승컵을 놓고 다투게 되면서 평소보다 더 많은 관심을 모으게 됐다. 하지만 경기를 앞두고 결승전 개최지와 아스널의 미키타리안의 출전 여부에 대한 부정적인 이야기들이 계속 나오고 […]

베테랑에 강력 경고 이유 “돈값을 하라”

7명의 3할 타자들의 베테랑과 양현종, 헥터 노에시 등 마운드도 건재했다고 믿었다. 그러나 KIA는 2108년 와일드카드 결정전 진출에 그쳤다. 3연속 가을야구였으나 디펜딩 챔프에서 4할대 승률의 5위였을 뿐이었다. 안치홍을 제외하고 베테랑들이 성적이 하락했고 불펜이 무너진 이유도 컸다. 단적인 예가 수위타자였던 김선빈이 2할대 타율로 추락했다.  우승 2년 째를 맞은 올해는 그 위세가 밑바닥까지 떨어졌다. 타율만 보면 지난 19일 현재 2017 우승을 이끌었던 베테랑 […]

엘지의 고민 4번타자가 필요해

 조셉은 이렇다 할 타격을 이어가지 못했다. 간간이 안타를 날리기는 했지만 폭발적인 모습은 전혀 없었다. 조셉은 올시즌 아직 2루타와 3루타가 없다. 장타는 홈런 6개가 전부다. 부상 전 5홈런을 쳤다. 좌우중간을 꿰뚫거나, 좌우선상으로 날아가는 라인드라이브 타구를 좀처럼 보기 힘들다. 노렸던 변화구는 제대로 맞히지만, 빠른 공에 대한 대처가 정상적이지 않다는 분석이 나온다. 빗맞는 타구가 많다. 허리 상태가 정상이 […]

안 울려고 했는데…” 3년 전 준우승

김지현(28·한화큐셀)이 ‘지현 천하’ 열풍 재점화를 알렸다. 그는 19일 강원도 춘천 라데나골프클럽(파72·6246야드)에서 끝난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두산 매치플레이 챔피언십 결승전에서 김현수(27·롯데)를 상대로 6홀 차 완승하며 우승했다. 시즌 첫 승을 매치플레이 대회에서 신고한 그는 지난해 4월 롯데렌터카 여자오픈 이후 406일 만에 투어 통산 5번째 우승트로피를 들어올렸다. 우승 상금 1억7500만 원을 획득한 그는 상금 순위도 32위에서 4위로 수직으로 상승(2억2193만2763원)했다. 대상포인트도 […]

여자 프로 골퍼, 25세의 나이에 암

2015년 JLPGA에 입회했다. 당시 외모도 뛰어난 기대주로 인정받으며 일본의 대형 연예 기획사인 오스카뮤직과 매니지먼트 계약을 맺었다.  우승은 아직 없었지만 내년에 일본에서 열리는 올림픽에 참가하는 게 그의 목표였다. 지난해 자궁암 진단을 받고 “꼭 코스로 돌아온다”는 말을 남긴 채 투어를 떠났지만 다시 돌아올 수 없었다.  갑작스러운 그의 사망 소식에 후쿠오카컨트리클럽에서 열리고 있는 호켄마도구치레이디스에 참가 중인 동료 선수들은 […]

리그 에이스’ 양현종

그러나 초구부터 안타, 홈런을 맞는 비율이 지나치게 높은 경우 또 다른 분석과 대책이 필요하다. KIA 타이거즈 양현종(31)은 최근 몇 년 동안 KBO리그를 대표하는 에이스 투수였다. 2014년 이후 매해 170이닝 이상을 책임졌다. 2016년에는 200.1이닝을 던졌고 2017년은 193.1이닝을 소화하며 20승 투수 반열에 올랐다. 지난해도 184.1이닝을 던져 13승을 챙겼다. 그러나 올해 성적은 기대 이하다. 9경기에 나서 50.1이닝을 던지며 […]

최근 5승1패’ 롯데 두 번째 반등

앞선 두 경기에서도 의미 있는 승리를 만들었다. 지난 12일 대구 삼성전에서는 선발 박시영 1⅓이닝 만에 교체되며 6회까지 3-9로 뒤져 패색이 짙었으나 7회~9회 3이닝 연속 두 점씩 뽑아 승부를 연장으로 끌고 갔고, 결국 손아섭의 홈런으로 10-9로 이겼다. 14일 LG전에서는 제이크 톰슨이 롯데 투수로는 1125일 만에 완봉승을 거둔 끝에 4-0 영봉승을 거뒀다. 올 시즌 10개 구단 중 […]

류현진 진화중

CBS스포츠는 “류현진은 현시점 리그 최고의 투수 중 하나”라면서 “일요일 경기로 시즌 평균자책점을 1.72로 낮췄다. 0.72의 이닝당출루허용수(WHIP)를 기록 중이며, 54:3의 탈삼진:볼넷 비율은 훌륭하다”고 칭찬을 이어 갔다. CBS스포츠는 “오는 일요일 신시내티와 경기에서 이 압도적인 힘을 유지할 것”이라고 긍정적인 전망도 내놨다.현재까지는 내셔널리그의 유력한 사이영상 후보라는 평가도 나온다. 14일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MLB.com)가 전미야구기자협회(BBWAA) 회원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한 결과 류현진은 […]

美언론, “류현진 리그 최장 무실점

메이저리그 사무국(MLB)은 14일(이하 한국시간) 내셔널리그 ‘이주의 선수’로 류현진을 선정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좋은 성적에 은근한 기대감이 있었는데 현지의 평가도 다르지 않았다. 류현진은 지난주 2경기에서 17이닝을 던지며 15개의 삼진을 잡아내는 등 무실점으로 역투하며 2승을 기록했다.2경기 17이닝 무실점 기록도 뛰어나지만, 강한 인상도 수상에 결정적인 요소였다. 류현진은 8일 애틀랜타와 경기에서 4피안타 완봉승을 거뒀고, 13일 워싱턴과 경기에서는 8회 돌입까지 노히터 […]

류현진, NL 사이영상 3위”

4일(이하 한국시간) 전미야구기자협회(BBWAA)를 대상으로 2019시즌 사이영상 첫 번째 설문조사 결과를 공개했다. 실제 시즌 후 사이영상 투표권을 지닌 BBWAA 회원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다.  류현진은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부문에서 루이스 카스티요(신시내티), 크리스 페덱(샌디에이고)에 이어 3위를 차지했다. 카스티요는 57.3%, 페덱은 56.1%, 류현진은 45.6%의 표를 획득했다. 1위 득표 수에서는 페덱이 15표, 류현진이 14표, 카스티요가 13표였다.  MLB.com은 류현진에 대해 “베테랑(류현진)의 위대한 시즌 출발은 올 […]